“발효김치 고혈압 발생 완화 효과”…세계김치연구소 발표

뉴시스입력 2013-11-15

발효김치가 고혈압 발생을 완화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제시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.

세계김치연구소 김현주 박사 연구팀은 13∼15일 광주에서 열린 ‘2013한국심품영양과학회 학술대회에서 ‘김치와 고혈압과의 관계에 대한 연구결과’를 발표했다.

연구팀은 저염 배추김치(염도 1.5~2.0%) 보다 상대적으로 높은 소금함량을 가진 배추김치 (염도 2.57%)가 염 민감성 쥐(Dahl salt-sensitive rats)의 혈압 및 신장 기능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했다.

그 결과 사료에 2.57%의 소금을 섞어 섭취시킨 그룹에 비해 같은 양의 소금을 적숙기로 발효된 김치의 형태로 섭취시킨 그룹에서 혈압 상승이 12% 완화된 것으로 나타났다. 또 신장 기능 장애를 나타내는 단백뇨 역시 52% 낮게 조사됐다.

따라서 발효 김치를 통한 나트륨 섭취는 염 민감성 쥐에서 고혈압 및 신병증의 발생을 완화시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도출됐다.

고혈압 중에는 원인 질환이 발견되지 않는 본태성(일차성) 고혈압이 전체 환자의 95%를 차지한다.

본태성 고혈압환자 중에는 소금섭취량에 따라 혈압이 민감하게 변동하는 염 민감성(salt sensitive: SS)과 혈압변동이 거의 없는 염 저항성(salt resistant: SR)이 있는데, 고혈압 환자의 50% 정도가 염 민감성 고혈압으로 추정되고 있다.

세계김치연구소 관계자는 보도자료를 통해 “최근 김치를 포함한 발효식품의 저염화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”며 “이번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김치와 고혈압과의 관계에 대해 심도있는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”고 말했다.